Back To Top

검색
닫기
강용석 “임블리 미성년자 때 동거”…임블리 남편 “사실 아냐”
뉴스종합|2019-04-19 12:26

[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 영상 캡처]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유명 쇼핑몰 ‘임블리’ 임지현 상무의 남편이자 ‘임블리’를 운영하는 부건에프엔씨 박준성 대표이사가 강용석 변호사의 발언에 “모두 사실 무근”이라고 반박했다.

박 대표는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강용석 씨가 지현이에 대해 얘기한 내용은 모두 사실이 아니다”라고 적었다.

아울러 “당시 지현이 전 남자친구 A 씨의 변호사였던 강용석 씨가 저렇게 방송을 통해 얘기하고 낄낄대는 모습에 분노가 치밀어 오른다”고 말했다.

박 대표는 “강용석 씨와 일행은 제 아내를 미성년자일 때부터 동거하고, A 씨에게 금전적 지원을 받아 생활했음에도 불구하고 빌린 돈을 갚지 않는 파렴치한 사람으로 만들었다”며 “지현이는 A 씨와 성인이 된 이후 교제를 시작했으며 동거한 사실도 없다”고 적었다.

아울러 “지현이와 동생들은 학비를 A 씨로부터 지원받은 사실 또한 없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강용석 씨가 이야기를 흥미 유발 소재로 이용했다”고 비판했다.

앞서 강 변호사는 지난 18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의 ’아무도 몰랐던 임블리의 충격적 과거 폭로‘라는 제목의 영상에 출연했다.

그는 ‘임블리 호박즙 사태’ 등을 이야기 하면서 임지현 상무의 과거에 대해 언급했다. “지현 씨가 굉장히 어려서부터 어떤 분과 동거를 했다. 그 분이 (임지현의) 생활비, 학비, 동생들 학비를 다 대줬다. 카페도 차려줬고, 성형수술비까지 대줬다. 그러다 헤어지자 그분이 힘들어지면서 (임지현에게) ‘돈을 돌려달라’ 하고 법정 소송까지 갔다“라고 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