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28세 CEO’ 안다르 신애련 대표…“14개월 아이 있어”
엔터테인먼트|2019-06-18 20:26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18일 방송된 tvN ‘물오른 식탁’에는 안다르 신애련 대표가 출연해 소셜다이닝을 즐겼다.

이날 신현준은 오늘의 게스트를 대접하기 위해 주말농장에서 만든 매실청을 이용한 음료를 준비했다. 이어 애슬레저 브랜드 안다르의 대표이자 뮤즈로 활동하고 있는 신애련 대표가 게스트로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등장과 동시에 앳된 미모로 시선을 모은 신애련은 자신의 나이가 스물 여덟이라고 말해 주변에 놀라움을 자아냈다.

아울러 신 대표는 “작년에 출산을 해 아이가 14개월”이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이상민은 “매출이 400억이라고 하니 말을 놓을 수가 없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