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태풍 위치, 다나스 경로 목포 내륙 진입…남부지방 물폭탄
라이프|2019-07-20 08:09

제5호 태풍 ‘다나스’가 제주도 인근까지 북상한 20일 오전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 해안가에 강한 파도가 일고 있다. 뒤로 멀리 형제섬이 보인다. [연합]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제5호 태풍 다나스(DANAS)가 한반도 남부지방에 상륙하며 제주도와 여수, 지리산 등의 지역에 많은 비가 쏟아지고 있다.

20일 기상청에 따르면 다나스는 이날 오전 06시 기준 목포 남남서쪽 약 140km 부근 해상에서 북동쪽으로 이동중이다.

오전 09시 목포 남남서쪽 약 80 km 부근 해상을 지나 낮 12시엔 목포 남쪽 약 20 km 부근 육상에 진입하며 오후 열대저압부로 약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전남과 제주도에 태풍특보를, 경남에는 호우특보를 발표한 상태다. 이들 지역에서는 시간당 30mm 이상 강한 비가 오고 있다.

주요지점 누적강수량으로는 제주 삼각봉이 854.5mm에 달하고 거문도(여수) 323.5mm, 지리산(산청) 235.0mm 등으로 많은 비가 내렸다.

이날 남부와 제주도 중심 매우 많은 비가 내리겠으며 매우 강한 바람 예상된다.

min3654@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