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홍수환 “옥희와 16년 헤어져 있으면서 정신 차려”
엔터테인먼트|2019-07-23 09:31

[KBS 1TV ‘아침마당’]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홍수환이 옥희와 16년 이별 후 재회한 소감을 전했다.

23일 오전 방송된 코너 ‘화요초대석’에 전 권투 챔피언 홍수환-가수 옥희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홍수환은 “16년 헤어지면 16년이 아이가 성인식 할 때가 16년이다. 16년 헤어져있으면서 정신을 차린 것 같다”라고 전했다.

이에 옥희는 “그때 우리 딸이 아빠와 얘기 해야 하는데, 안 좋게 얘기하니까 한 마디도 대화를 안 했다”라며 “그런데 장미화 선배님이 ‘아이가 있으면 된다’고 하더라”고 했다.

이어 “그래서 TV에 나오면 ‘저 사람이 네 아빠’라고 말했다. 그런데 눈이 사납고 TV에 빛나리 오빠로 나온 거다. 그런데 우리 딸도 보니까 엄마는 ‘못생긴 사람하고 그랬냐’라고 하더라. 그런데 젊었을 때 사진 보여주니까 그럴 만 하다고 하더라. 그래서 아빠와 만나게 했다”고 덧붙였다.

min3654@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