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DHC TV 오늘도 막말 방송…“한국은 정말 어리석다”
뉴스종합|2019-08-14 17:09

[일본 DHC TV 방송 ]

[헤럴드경제=한영훈 기자] 일본 화장품 회사 DHC의 자회사인 DHC TV가 14일에도 한국에 대한 비판 방송을 이어갔다.

DHC TV의 프로그램인 도라노몬뉴스는 이날 우익 성향 산케이 신문의 아비루 루이(阿比留瑠比) 논설위원과 일본 방송에서 활동하고 있는 켄트 길버트 미국 캘리포니아 주 변호사를 불러 한일 갈등 문제를 다뤘다.

아비루 위원은 한일 갈등과 관련해 "아베 총리 관저 관계자가 '세계에서 한국이 없어서 곤란해지는 나라는 한 곳도 없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그는 이어 “한국은 정말 어리석다. 일본은 제대로 이유를 들어 제재를 가했지만 한국은 논리도 없이 제재를 가했다”고 주장했다.

아비루 위원은 ‘한국의 교육’까지 들먹이며 비판했다. 그는 “한국 교육은 사실을 왜곡해, 전부 일본이 나쁜 일을 하고 있다”고 가르친다며, 교육이 개선되지 않는 한 근본적인 해결책은 없다“고 말했다.

앞서 DHC TV는 혐한 논란에 대해 "사실에 근거한 정당한 비평이다"라는 입장을 내놨다. 전날 DHC코리아의 사과문이 나온 지 하루도 지나지 않아 일본 본사 측은 이와는 다른 입장을 내비쳤다.

DHC TV는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한국 언론에서 우리의 프로그램 내용에 대해 '혐한','역사를 왜곡하고 있다'등 비난을 제기하고 있다"며 "자사 프로그램의 뉴스 해설 중 한일 관계에 대한 담론은 사실에 근거한 것이며 정당한 비판이다. 자유로운 언론의 범위 내에 있다고 생각한다"고 입장을 내놨다.

glfh2002@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