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추석 당일 날씨 ‘맑음’…휘영청 밝은 보름달 감상
뉴스종합|2019-09-11 08:10

올해 추석인 13일 기상청 홈페이지에 나와 있는 날씨 예보. [기상청 홈페이지 캡처]

[헤럴드경제=이운자 기자] 올 추석 당일인 13일에는 전국에서 휘영청 밝은 보름달을 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11일 기상청에 따르면 추석 당일인 13일, 중부지방은 높은 구름이 끼고 남부지방은 대체로 맑아 전국적으로 보름달을 볼 수 있을 전망이다.

연휴 첫날인 12일에는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서해안에서는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추석 다음 날인 14일은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에 구름이 많고 오후부터 서울·경기도와 강원영서 지역 일부에 비가 내릴 전망이다. 일요일인 15일은 동풍이 강하게 불어 강원영동에 비가 내리겠고, 그 밖의 전국에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대체로 맑은 날이 많겠다.

기상청은 추석 연휴 기간 동안 기온은 평년(최저 12~20℃, 최고 23~27℃)보다 높겠으며 강수량은 평년(3~11㎜)보다 적겠다고 내다봤다.

한편 11일인 오늘 중부지방에서 남하하는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중부지방은 이날 오전까지 비가 오겠으나 충북남부는 오후까지, 남부 지방은 밤 9시까지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yihan@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