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혈액암 완치 허지웅, 활발한 활동 예고
엔터테인먼트|2019-12-06 17:04

[허지웅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작가 겸 방송인 허지웅이 혈액암 완치 후 활발한 활동을 예고했다.

허지웅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활동 계획을 밝혔다.

허지웅은 “다시 한겨레에 연재를 시작한다. 주제는 전처럼 그냥 제가 쓰고 싶은 것 위주가 될 것”이라며 “거대담론에는 관심이 사라져서 그냥 작고 평범한 이야기들을 하게 될 것 같다”라고 전했다. 이어 허지웅은 “예정된 예능 방송들이 있다. 재밌게 봐달라”라고 당부했다.

또한 허지웅은 “물리적, 정서적으로 압도되어서 일일이 답장 드리는 것 보다는 유튜브 라이브 같은 걸 통해 대화해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겠다고 약속드렸다”라며 “다음 주 중에 해볼까 한다”라고 라이브 방송을 예고했다.

허지웅은 지난해 12월 혈액암의 일종인 악성림프종 진단을 받은 뒤 모든 활동을 중단, 치료에 집중했다. 이후 완치 판정을 받은 그는 10월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건강해진 근황을 공개한 바 있다.

허지웅은 오는 19일 방송 예정인 MBC 예능 ‘비밀낭독회-밝히는 작자들’에 출연한다.

min3654@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