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미국서 4번째 ‘우한 폐렴’ 확진자
뉴스종합|2020-01-27 09:04

중국 후베이성 우한의 한 병원 집중치료실에서 보호복을 입은 의료진이 ‘우한 폐렴’ 환자를 치료하고 있다. [연합뉴스]

[헤럴드경제]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우한 폐렴’의 4번째 확진 환자가 발생했다.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카운티 보건당국은 26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진원지인 중국 우한에서 돌아온 여행객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환자는 이상 징후를 느끼고 당국에 자진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는 격리된 상태로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상태는 좋은 편이라고 당국은 설명했다.

미국에서는 앞서 캘리포니아주 오렌지 카운티와 워싱턴주 시애틀 인근, 시카고에서 각각 ‘우한 폐렴’ 감염자가 나왔다. online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