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文대통령 “소방관 국가직 전환, 헌신·희생에 국가가 답한 것”
뉴스종합|2020-04-01 20:28

문재인 대통령 [연합]

[헤럴드경제=뉴스24팀] 문재인 대통령은 1일 국가직과 지방직으로 나뉘어 있던 소방공무원이 국가직으로 일원화된 것을 두고 “소방관들의 국가직 전환은 소방관들의 헌신과 희생에 국가가 답한 것”이라며 소방관들의 헌신에 감사의 뜻을 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글에서 “국가직 공무원으로 처음 출근한 모든 소방관에게 축하의 마음을 전한다”면서 이같이 언급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 국민이 겪는 재난 현장에는 늘 소방관이 있다”며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를 겪으면서 방화복이 아니라 방호복을 입은 소방관들의 모습을 전국 곳곳 방역의 현장마다 볼 수 있다”고 적었다.

이어 “소방직의 국가직 전환은 국민이 받는 소방 서비스의 국가 책임을 높이는 것이기도 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소방관들에게 보답이 되고 자긍심이 됐으면 한다"면서 "코로나19 상황 때문에 기념식도 못 했을 텐데 마음으로나마 함께 축하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전국 소방공무원은 지난 1973년 국가직과 지방직으로 이원화된 지 약 47년 만에 이날 국가직으로 일원화되면서 전체 소방공무원(5만3천188명)의 98.7%인 지방직 5만2천516명이 국가직으로 전환됐다.

online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