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르노삼성차 2019년 임금 협상 잠정 합의
뉴스종합|2020-04-10 17:19

르노삼성차 부산공장 전경. [르노삼성차 제공]

[헤럴드경제 정찬수 기자] 르노삼성자동차는 대표 노조인 르노삼성자동차 노동조합과 10일 오후 1시부터 진행한 19차 임금 협상 교섭에서 2019년 임금 협상의 잠정 합의안을 도출했다고 밝혔다.

르노삼성차 노사는 지난해 9월 2일 상견례를 시작으로 2019년 임금 협상을 위한 교섭을 진행해왔다. 그간 회사는 신규 수출 물량 확보를 위한 부산공장의 경쟁력 강화 필요성에 대해 노조의 이해를 구했다. 노조는 기본급 인상을 비롯한 직원들의 보상과 처우 개선을 주장했다.

이번 잠정 합의안은 기본급 동결 보상 격려금 200만원을 비롯해 일시 보상금 총 888만원 지급(이익배분제 258만원 기지급분 포함), 매월 상여기초 5%를 지급하는 공헌수당 신설(고정급 평균 연 120만원 인상) 등의 내용이 골자다.

신차 XM3 성공 출하에 따른 격려금 200만원과 임급협상 타결 격려금 100만원도 포함됐다. 특히 공헌수당 신설로 통상시급 4.7% 인상과 함께 개인연금 및 퇴직연금 증가 효과를 거두게 됐다.

르노삼성차 노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지역 사회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자 노사 공동명의의 사회공헌기부금도 조성하기로 했다.

노사 잠정 합의 내용은 조합원 설명회를 거쳐 사원총회를 통해 결정될 예정이다. 총회 일정은 미정이다.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