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재주소년, 7080 아이돌 ‘혜은이’ 헌정곡 발표
엔터테인먼트|2020-06-30 23:20

[애프터눈레코드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재주소년(박경환)이 1970~80년대를 사로잡은 원조 아이돌 가수 혜은이 헌정곡을 발표했다.

소속사 애프터눈레코드는 재주소년이 지난 29일 각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싱글 ‘혜은이’를 공개했다고 밝혔다.

재주소년은 “고교 시절 ‘경음악 편곡법’이라는 책으로 고 길옥윤 선생님을 알게 됐고, 저자의 작품세계를 찾아 듣던 중 혜은이 선배님의 노래를 만났다”며 “‘파란 나라’, ‘피노키오’ 등 어린 시절 무수히 들었던 꾀꼬리 같은 목소리의 주인공이 혜은이 선배님이었다는 사실에 충격을 받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 헌정곡에 대해 “올초 방영된 EBS 다큐멘터리 싱어즈 ‘혜은이 편’을 보던 중 ‘당신의 파란 나라는 무엇인가요?’라는 인터뷰 질문에 답변을 이어가다 끝내 눈물을 훔치던 혜은이 선배님의 모습을 보고 만들기 시작했다”고 귀띔했다.

헌정곡 ‘혜은이’에는 전성기 시절 혜은이의 노래들이 가사로 담겼다. ‘소녀가 나를 제주도 바다 저 언덕 너머 데려가는데’ (감수광), ‘제3한강교 건널 때마다 당신을 생각해요’ (제3한강교), ‘만나서 차 마시는 그런 사이는 아니지만’ (열정), ‘경부고속도로 뚫리던 날’ (뛰뛰빵빵) 등의 노랫말이 지나온 현대사의 단편으로 그려졌다.

shee@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