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경북도민, 울릉·독도 여객선 최대 50% 할인
뉴스종합|2020-07-01 12:44

[헤럴드경제(안동)=김병진 기자]경북도는 7월부터 도내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는 도민과 외국인이 울릉도와 독도를 방문할 경우 여객선 일반석 운임의 30%를 도비로 지원한다고 1일 밝혔다.

또 여객선사의 자체 추가 할인을 포함할 경우 운임은 최대 50%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

할인 기간은 성수기(4~9월)에는 월요일부터 목요일까지(공휴일은 제외) 지원되고 나머지 비수기에는 모든 요일에 지원된다.

선사 자체 할인의 경우는 극성수기 일부기간과 성수기 주말·공휴일에는 적용되지 않으며 할인율 및 할인기간은 선사마다 차이가 있다.

여객선 운임 할인 원하는 도민은 사전 인터넷 예매 후 울릉군 홈페이지에 신청하면 되며 여객터미널 현장 구매 시는 운임 할인 신청서와 주민등록 등(초)본을 제시하면 된다.

김남일 경북도 환동해지역본부장은 “여객선 운임 할인이 코로나19 사태 이후 울릉도와 독도 관광 활성화와 지역경제 회복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