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또 경비원에 갑질…“입주민에 목 졸리고 괴롭힘당해”
뉴스종합|2020-08-07 09:57

[헤럴드경제 DB]

[헤럴드경제=뉴스24팀] 부산 한 아파트에서 관리소장 겸 경비원이 입주민으로부터 폭행을 당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7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부산 사상구 한 아파트 관리사무소에서 아파트 공사 관련 공고문 부착과 관련해 60대 입주민 A씨가 70대 관리소장 B씨 목을 조르고 폭행했다는 고소장이 접수됐다.

B씨는 2013년부터 지속해서 입주민에게 괴롭힘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관계자를 불러 조사한 뒤 혐의 적용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전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