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경상원, 골목상권 상인회 249개소 물품 지원
뉴스종합|2020-09-17 15:33

경상원 골목상권 방역물품 전달.

[헤럴드경제(수원)=박정규 기자]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은 17일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골목상권 상인들을 위해 경기도 골목상권 상인회 249개소에 방역물품을 지원했다.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완화로 오후 9시까지로 제한됐던 음식점 등 심야 영업이 재개되면서 상점을 찾아오는 손님들과 상인들의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2020년 경기도 골목상권 조직화 지원사업 중 신규조직된 상인회 99개소, 성장지원 상인회 150개소에 상인회별 충전식 분무기 2대, 살균 소독액(1L) 28개를 지원한다.

이번 방역물품 지원 이외에도 경기도와 경상원은 골목상권 조직화 지원사업을 통해 공동마케팅, 시설환경개선 지원, 비대면(PC 및 모바일) 경영교육, 스마트스튜디오 운영 등을 통해 비대면 경제에 골목상권의 자생력을 강화하고 판로를 개척하기 위한 지원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이어 경기도 골목상권 조직화 지원사업 세부 지원내용 중 회의비를 활용해 상인회 공동으로 사용할 체온계, 마스크, 투명아크릴 분리대, 소독제, 마스크 스트랩 등을 구매할 수 있도록 지원금 사용 제한을 완화했다.

이홍우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원장은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해 경기도 골목상권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방역 수칙을 준수하고 확산 방지에 동참한다면 위기를 기회로 바꿀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최수용 아주대 아리단길 상인회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완화로 그나마 숨통은 트였지만 여전히 너무 힘든 상황”이라며 “자체 방역을 통해 손님들이 코로나19 걱정없이 찾아 올 수 있는 골목상권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했다.

fob140@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