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전투표, 장소 알아두자…내일부터 시작
기사입력 2017-05-03 13:36 작게 크게
이미지중앙

사전투표 장소. 사전투표 장소를 미리 알아두었다가 4일부터 실시하는 사전투표에 참여하려는 시민들이 늘었다.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은수 기자] 사전투표 장소를 미리 알아두려는 국민들이 늘고 있다.제19대 대통령선거의 사전투표가 오는 4일부터 5일까지 2일간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실시된다.사전투표는 별도 신고 없이 신분증만 있으면 전국 어디서나 할 수 있다.투표소는 전국 읍.면.동에 1개씩과 유권자들이 많이 오가는 서울역과 인천공항 등을 포함해 모두 3천 507곳에 설치된다.주소지 관할 사전투표소에서 투표하는 유권자는 투표용지만 받아 투표하면 된다. 투표함은 해당 관할 구·시·군 선관위 청사 안에 CCTV가 설치된 별도의 장소에서 선거일 오후 8시까지 보관된다.주소지 밖의 사전투표소에서 투표하는 유권자는 투표용지에 투표한 뒤 회송용 봉투에 투표지를 넣어 봉함하고 투표함에 넣으면 된다. 회송용 봉투는 그날 투표가 마감된 뒤 사전투표참관인이 지켜보는 가운데 관할 우체국에 인계돼 해당 지역의 선관위로 보내진다.culture@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문화 주요뉴스
베스트 정보


인기 정보
포토 뉴스
핫이슈 아이템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쇼핑정보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