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지현 류현진 결혼, 노출 향한 당당한 소신 발언…뭐라고 했길래
기사입력 2017-09-13 13:39 작게 크게
이미지중앙

사진=배지현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이은영 기자] LA다저스 류현진과 결혼하는 배지현 아나운서의 소신발언이 화제다.

2010년 슈퍼모델 출신인 배지현 아나운서는 지난 4월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 여성 아나운서의 의상 논란에 대해 "제일 예민해지는 부분이다. 배지현 다리 봐라 이런 거 하시던데, 왜 그런 것만 보시는지 모르겠다. 처음 시작했을 때 그런 부분에 예민해진다"라고 토로했다.
하지만 "아나운서는 보여지는 직업이다. 의도적으로 그런 의상을 피할 필요는 없는 것 같다. 예뻐보이면 입기도 하는 것"이라고 소신을 드러냈다.

한편 13일 한 매체는 스포츠 아나운서 배지현과 야구선수 류현진이 결혼 전제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culture@heraldcorp.com

  • ▶ 송선미 남편, 사촌 지인에 의해 피살…이유가?
  • ▶ 고 최진실 딸 최준희, 외할머니 상습 폭행 주장
프리미엄 링크
문화 주요뉴스
베스트 정보


인기 정보
포토 뉴스
핫이슈 아이템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