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영란 확 달라진 인생…남편에 먼저 대시한 이유가
기사입력 2017-11-15 15:58 작게 크게
허영란 '자기야'에 남편과 함께 출연
허영란 최근까지 알려진 근황보니…

이미지중앙

(허영란=SBS)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수정 기자] 허영란이 남편과 함께 16일 SBS '자기야-백년손님'에 출연한다.

허영란은 지난해 5월 연극배우인 김기환과 결혼했다.

허영란은 지난해 12월 SBS '아임쏘리 강남구'로 3년만에 연기자로 복귀하는 자리에서 "공백기 동안 좋은 분 만나서 결혼도 했고, 새로운 직업을 하고 싶다는 생각에 바리스타 자격등도 따고 시간을 보냈다"고 근황을 밝힌 바 있다.

올 1월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서도 "결혼 한 후 너무 좋다. 남편은 늘 제 편이고, 절 심심하지 않게 해준다"면서 "신랑은 연극 배우 겸 연출가다. 성실하고 위트 있고 센스 있었다. 누구한테 먼저 '만나볼래' 했던 건 처음이었다. 순수한 게 좋았다. 인연이란 게 느껴졌다"며 "2년 정도 만나고 나서 결혼을 한 건데, 그땐 '이 사람이랑 결혼해야겠네' 이런 생각만 했다"고 밝힌 바 있다.

특히 그동안 SNS,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는 허영란이 운영하는 손세차장과 커피전문점 등 모습과 허영란이 고객들과 만나는 모습들이 속속 올라와 눈길을 끈 바 있다.

한편 16일 '자기야'에서 허영란 남편 김기환은 아내 허영란에게 족욕과 발마사지 해주는 등 살뜰히 챙겨주며 보면 볼수록 순박한 매력을 드러낼 것으로 알려졌다.
culture@heraldcorp.com

  • ▶ 아이유 "다음 생엔 설리로 태어날래" 이유가…
  • ▶ 추자현 친모 "네가 죽었어야 했어" 독설
문화 주요뉴스
베스트 정보


인기 정보
포토 뉴스
핫이슈 아이템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