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고뮤직, 올 하반기 서비스 시작…스타그램코인글로벌과 협업
기사입력 2018-01-12 19:01 작게 크게
이미지중앙

(사진=스타그램코인글로벌-KMS)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은수 기자] 빙고뮤직이 글로벌 음원사업 진출을 선언했다.

빙고뮤직을 런칭한 스타그램코인글로벌-KMS는 동·서양을 망라하는 음원을 모두 갖추고 있어 전 세계 음악시장에 글로벌 음원사업자로 자리매김 할 전망이다.
더불어 빙고뮤직은 전 세계 수천 종류의 가상화폐 중 유일하게 음원 거래에 가상화폐를 주요 결재수단으로 활용하는 기술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음원서비스를 위한 인프라 구축을 시작한 가운데 마이크로소프트의 기술지원을 통해 2018년 가을 글로벌 음원서비스를 개시한다.

세계 음원시장의 핵심으로 급부상 한 중국에서 사업도 치밀하게 준비해 왔다. 스타그램코인글로벌-KMS 김민수 대표는 중국 정부가 추진 중인 신 실크로드 전략 ‘일대일로(一?一路)’ 사업에 참여해 지난해 4월 28일 중국 정부가 설립한 전구창신중심이 수여하는 ‘글로벌창업신인상’을 수상한 바 있다.

12개국, 약 5천개의 기업과 경쟁을 통해 가장 뛰어난 기술력을 바탕으로 한 파급효과를 인정받은 가운데 향후 ‘빙고뮤직’은 일대일로의 콘텐츠 핵심 사업으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사드 문제로 경색된 한중관계가 해빙 모드로 접어들면서 ‘빙고뮤직’의 중국 사업은 활기를 띨 전망이다.

스타그램코인글로벌-KMS 김민수 대표는 “전 세계 엔터테인먼트 시장의 상당 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거대 음원 미디어 시장에 직접 진출해 글로벌 음원사업에 성공적인 발판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culture@heraldcorp.com


  • ▶ 이서원, 여배우 귓불 타액 행위 드러나
  • ▶ 워마드 성체 훼손 이전, 여성용 십자가 성인용품도 등장

베스트 정보

문화 주요뉴스
인기 정보
포토 뉴스
핫이슈 아이템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