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빅톤, 역대급 신곡 ‘오월애(俉月哀)’ 티저 깜짝 공개…가요계 신선한 돌풍 예고
문화|2018-05-16 19:06
이미지중앙

사진=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박영욱 기자] 남성 아이돌 그룹 빅톤이 오는 23일 발매하는 첫 싱글 ‘오월애(俉月哀)’의 정보 일부를 깜짝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5월 보이그룹 대전에 합류하는 ‘상반기 기대주’ 빅톤의 소속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측은 "오늘(16일) 낮 12시 온라인 음반 판매 사이트를 통해 싱글 ‘오월애(俉月哀)’ 예약 판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23일 발매 일에 맞춰 오프라인에서도 음반을 정식 발매한다.

이번 신곡 ‘오월애(俉月哀)’는 ‘슬픔의 시간을 마주하다’라는 뜻으로, 청춘들의 사랑과 이별을 아련하게 담아낸 가사와 빅톤의 감미로운 보컬이 인상적인 곡이다.

특히 이번 신곡의 랩메이킹에는 빅톤의 승우, 한세가 참여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월애(俉月哀)’는 떠오르는 작곡 팀 ‘히든 사운드(HSND)’와 마니아들 사이에서 유명한 싱어송라이터 ‘NANO(나노)’가 공동 작업에 참여했다.

빅톤은 티저 공개를 통해 ‘역대급 콘셉트’를 담은 ‘오월애(俉月哀)’의 베일을 점차 드러내며 컴백 전 분위기를 높이고 있다. 특히 빅톤은 신곡의 콘셉트와 관련된 특별한 모션 및 타임 티저를 선보일 계획이다.

빅톤의 첫 싱글에는 80페이지가 넘는 고퀄리티 사진과 멤버들이 직접 꾸민 친필 CD가 랜덤 삽입되며, 알판과 포토카드를 더해 소장가치를 높였다.

한편 빅톤은 23일 오후 6시 첫 싱글 음반 ‘오월애(俉月哀)’로 컴백해 활발한 활동을 벌일 예정이다.
culture@heraldcorp.com


베스트 정보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