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선거 결과 유승민은 사퇴, 안철수는?…그에게 쏠린 눈
기사입력 2018-06-14 11:01 작게 크게
-선거결과 자진사퇴 결정한 유승민 속내는?
-선거결과 서울시장 3위 안철수, 향후 행보에 쏠린 관심

이미지중앙

지방선거 결과 유승민 안철수(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이은영 기자] 유승민 바른미래당 대표가 자진 사퇴한다. 한때 공동대표까지 함께 해 온 안철수 의원의 거취 문제에 대해서도 이목이 쏠리고 있다.

바른미래당은 제7회 전국지방동시선거에서 광역단체와 기초단체, 국회의원 재보선에서 결국 1석도 거두지 못하며 그야말로 전패했다.

이 같은 결과를 받아들이고 14일 유승민 대표는 사퇴 의사를 밝혔다. 유 대표는 “대표직을 물러나 성찰의 시간을 갖겠다. 저의 모든것을 내려놓고 다시 시작하겠다”며 “처절하게 무너진 보수 정치를 어떻게 살려낼지, 보수의 가치와 보수정치 혁신의 길을 찾겠다”고 밝혔다.

유승민 대표는 사퇴를 결정한 가운데 한때 공동대표를 역임했던 서울시장 바른미래당 안철수 후보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안 후보는 지난해 5월 대선 패배 이후 1년 만에 당적을 바꿔 다시 선거에 도전했지만 서울시장 선거에서 자유한국당 김문수 후보에게도 밀려 3위를 차지했다.

대선에 이어서 또 다시 3위를 기록한 안 후보에 대한 당내 책임론이 불거지고 있다. 출구조사 결과를 확인한 안 후보는 “서울시민의 준엄한 선택을 존중하며 겸허하게 받들겠다”는 입장을 전했다. 미국에 있는 딸의 졸업식 참석 이후 차기 행보를 정할 것으로 보인다.
culture@heraldcorp.com

  • ▶ '조재현 성폭력' 경찰 직접 밝힌 수사불가 이유
  • ▶ '장자연 리스트' 이름 올린 이들 '벌벌'

베스트 정보

문화 주요뉴스
인기 정보
포토 뉴스
핫이슈 아이템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