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아이지 벤지, ‘앤트맨’·‘쥬라기 월드’ 폴 러드, 크리스프랫 만나 ‘할리우드 전문 리포터’ 대세 등극
기사입력 2018-06-14 15:49 작게 크게
이미지중앙

사진=GH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박영욱 기자] 남성 그룹 비아이지(B.I.G)의 벤지가 대세 ‘할리우드 전문 리포터’ 로 등극하며 인기를 얻고 있다.

비아이지(B.I.G)의 멤버 벤지는 지난 13일 오후 7월 개봉을 앞둔 기대작 ‘앤트맨과 와스프’의 주연 배우 폴 러드, 에반젤린 릴리가 출연한 V라이브의 진행을 선보였다.
이날 벤지는 폴 러드와 에반젤린 릴리의 이름을 한국어로 적은 우리나라 전통 부채를 선물로 준비하는 센스를 보여주면서 V라이브의 재미를 높였다.

또한, 벤지는 V라이브 종료 후 폴 러드, 에반젤린 릴리와 함께 다정하게 찍은 사진을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앞서 벤지는 지난 9일 방송 된 KBS2 ‘영화가 좋다’를 통해 소개된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의 주연 배우 크리스 프랫과 브라이스 달라스 하워드를 직접 만나 인터뷰를 진행 하기도 했다.

최근 핫한 영화와 톱 할리우드 배우 옆에는 자주 벤지가 등장, 원조 에릭남의 뒤를 이을 차세대 ‘할리우드 전문 리포터’로 주목 받고 있다. 벤지는 연예 프로그램에서 리포터로 활동한 이력과 유창한 영어 실력까지 겸비해 꾸준한 리포팅 러브콜을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사 GH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벤지는 미국 명문대학교 줄리아드 음대를 입학할 만큼의 천부적인 음악 실력을 갖췄고, 여기에 센스있는 진행 능력과 예능감까지 갖추고 있는 다재다능한 아티스트이다. 벤지가 가진 재능과 끼를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지원할 것이다.”고 밝혔다.
culture@heraldcorp.com

  • ▶ 장자연 리스트에 이름 올린 이들 '벌벌'
  • ▶ 고영욱, 미성년자 간음 전자발찌 해제 임박?

베스트 정보

문화 주요뉴스
인기 정보
포토 뉴스
핫이슈 아이템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