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로맥 끝내기' SK, 넥센 잡고 연패 탈출
기사입력 2017-09-09 21:47 작게 크게
이미지중앙

9회말 끝내기 솔로포로 팀을 연패에서 탈출시킨 SK 로맥. [사진=OSEN]

[헤럴드경제 스포츠팀=배성문 기자] SK 와이번스가 접전 끝에 끝내기 홈런으로 넥센을 일축했다.

SK는 9일 인천 SK행복드림야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넥센 히어로즈와의 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9회말까지 1-1로 팽팽하게 맞선 가운데 로맥이 끝내기 홈런을 날리며 얻어낸 짜릿한 승리였다. 이 승리로 SK는 넥센과 순위를 맞교환하며 6위로 올라섰다.
선취점은 넥센의 몫이었다. 1회초 주자 없는 2사 상황에 타석에 오른 초이스가 중월 솔로포를 때린 것이다. 하지만 SK도 4회말 최정의 2루타와 김동엽의 적시타를 묶어 한 점을 추가해 1-1로 승부의 균형을 맞췄다.

이후 팽팽한 투수전이 벌어졌다. SK 선발 다이아몬드는 1회초 실점 이후 추가 실점 없이 8회까지 마운드를 지켜냈다. 넥센 선발 벤헤켄도 7⅓이닝 동안 한 점 만을 허용하며 호투했다.

팽팽했던 승부는 9회말 결정났다. SK는 선두타자 김재현을 박정권으로 교체하며 승부수를 띄웠지만, 박정권은 뜬공으로 물러났다. 하지만 박정권의 뒤를 이은 로맥이 결승 좌월 솔로포를 때리며 짜릿한 역전 드라마를 써냈다.

sports@heraldcorp.com

스포츠 주요뉴스


포토 뉴스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