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프로야구] 한화, 외국인 타자 제러드 호잉 영입...총액 70만 달러
스포츠|2017-12-19 10:52
이미지중앙

2017 시즌 미국 메이저리그(MLB) 텍사스 레인저스의 일원이었던 호잉. [이미지=mlb.com]

[헤럴드경제 스포츠팀=유태원 기자] 한화 이글스가 2018년 외국인 타자로 미국 출신의 제러드 호잉(Jared Hoying, 만 28세)을 영입했다. 계약 규모는 계약금 30만 달러, 연봉 40만 달러 등 총 70만 달러다.

호잉은 전문 중견수 외 코너 외야 수비까지 가능한 외야 자원으로, 빠른 발과 탁월한 타구판단으로 넓은 수비범위를 자랑한다. 타석에서는 2루타 생산 능력을 갖춘 우투좌타의 중장거리 타자로, 빠른 주력과 우수한 베이스러닝 능력까지 갖추고 있다.
그는 2010년 텍사스 레인저스에 10라운드 지명으로 입단, 2016년 5월 23일 메이저리그에 데뷔해 통산 74경기에 출장, 118타수 26안타 1홈런 타율 .220을 기록했다. 마이너리그에서는 852경기 3218타수 836안타 111홈런 타율 .260 128도루를 기록했다.

한화는 호잉의 영입으로 투수 키버스 샘슨, 제이슨 휠러와 함께 2018시즌을 함께할 외국인 영입을 모두 마쳤다. 이들 세 선수는 모두 내년 스프링캠프에 합류, 시즌 준비에 나설 계획이다.

■ 제러드 호잉 프로필 및 통산 기록

- 생년월일 : 1989년 5월 18일(만 28세)
- 출생지 : 미국 오하이오
- 투타 : 우투좌타
- 신체조건 : 190㎝ / 92㎏
- 경력
2010 텍사스 레인저스 10라운드 지명
2016. 5. 23 메이저리그 데뷔(텍사스 레인저스)

■ MLB 통산 성적

이미지오른쪽




sports@heraldcorp.com


인기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