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숀 화이트, 男 스노보드 하프파이프 금메달!...개인통산 세번째 정상
기사입력 2018-02-14 13:34 작게 크게
이미지중앙

완벽한 연기 후 포효하는 숀 화이트. [사진=OSEN]

[헤럴드경제 스포츠팀=양현우 기자] '전설' 숀 화이트(32 미국)가 스노보드 하프파이프에서 개인통산 세 번째 금메달을 획득했다.

숀 화이트는 14일 강원도 평창 휘닉스 스노 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스노보드 남자 하프파이프 결승전에서 97.25점을 받으며 우승했다. 2006년 토리노와 2010년 밴쿠버 올림픽에서 거푸 금메달을 획득한 이후 8년 만에 정상에 복귀했다.
1차 시기에 94.25점을 받아 1위로 올라섰지만 2차 시기에 넘어지면서 연기를 마치지 못했다. 이 틈을 타 히라노 아유무(20 일본)가 2차 결선 95.25점을 받으며 1위가 됐다. 화이트가 점수를 역전하려면 도박수가 필요한 상황. 3차 시기에서 1440도(4바퀴) 연기를 첫 번째와 두 번째 점프에서 연달아 펼치는 강수를 뒀다. 결과는 대성공. 고난도 연기를 완벽히 선보이며 만점에 가까운 점수를 세웠다.

이날 우승으로 화이트는 올림픽 스노보드 전 종목에서 최초로 금메달을 3개를 획득한 선수가 됐다.

한편 순위가 밀린 아유무(95.25점)는 은메달을 차지했고, 스코티 제임스(24 호주, 92.00점)는 동메달을 획득했다.

sports@heraldcorp.com

인기 정보
스포츠 주요뉴스


포토 뉴스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