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토토] 스페셜 58회차, "SK, KIA 상대로 근소한 우세"
기사입력 2018-06-12 13:48 작게 크게
이미지중앙
[헤럴드경제 스포츠팀]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대표 손준철)는 13일(수)에 열리는 2018시즌 한국프로야구(KBO) 프로야구 3경기를 대상으로 한 야구토토 스페셜 58회차 투표율을 중간 집계한 결과, 참가자의 45.28%가 KIA-SK(1경기)전에서 원정팀 SK의 근소한 우세를 예상했다고 밝혔다.

KIA 승리 예상은 40.63%를 기록했고, 양팀의 같은 점수대 예상은 14.08%로 가장 낮았다. 최종 점수대 예상에서는 KIA(2~3점)-SK(4~5점)이 5.09%로 1순위를 차지했다. KIA(6~7점)-SK(2~3점)이 4.58%, KIA(4~5점)-SK(6~7점)이 4.49%을 차지해 그 뒤를 이었다.
SK가 디펜딩챔피언 KIA를 상대로 원정 경기를 떠난다. 현재 리그 3위(35승27패)를 차지하고 있는 SK는 올 시즌 한화, LG와 2위 싸움을 거듭하고 있다. 그 바로 밑에서 선두 그룹을 추격하는 KIA는 최근 5경기에서 4승1패를 기록하며, 리그 5위(32승30패)에 위치하고 있다.

SK는 시즌 초반부터 상위권을 유지하며, 꾸준한 전력을 선보이고 있다. 지난해 리그 최다 블론세이브를 기록했던 불펜진이 올해는 안정세를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마무리 투수 신재웅과 함께 서진용과 박정배도 제 몫을 다하고 있다. 더불어 최정, 로맥, 김동엽 등의 활약으로 타선의 힘까지 보태지며, 포스트시즌을 바라볼 수 있는 전력이 갖춰졌다.

다만, 유일한 문제는 수비다. 야수진의 잦은 실책과 외야진의 좁은 수비범위는 SK의 발목을 잡고 있다. 최근 KT와의 3연전을 모두 승리로 이끄는 등 좋은 분위기를 가져가고 있는 KIA를 상대로 SK가 실책을 최소화 할 수 있다면 승리에 대한 희망을 가져볼 수 있는 경기다.

롯데-삼성(2경기)전에서는 롯데 승리 예상과 삼성 승리 예상이 각각 42.34%와 41.77%을 기록해 비슷한 수준을 보였다. 이어 양팀의 같은 점수대 기록 예상(15.89%)이 그 뒤를 이었다. 양팀의 최종 점수대 예측에서는 롯데(2~3점)-삼성(8~9점)이 4.83%로 최다를 기록했다.

마지막 NC-LG(3경기)전에서는 NC 승리 예상이 53.16%로 가장 높은 투표율을 기록했다. 이어 LG 승리 예상(33.85%)과 양팀의 같은 점수대 기록 예상(12.97%)이 그 뒤를 이었다. 양팀의 최종 점수대 예측에서는 NC(4~5점)-LG(2~3점)이 5.62%로 가장 높게 집계됐다.

한편, 야구토토 스페셜 58회차 게임은 오는 13일 오후 6시20분 발매가 마감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후에 적중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sports@heraldcorp.com

  • ▶ [추계대학] ‘2년차’ 김현준 감독, 새로운 영남대
  • ▶ [골프상식 백과사전 124] PGA챔피언십 첫 출전에 우승한 8명
인기 정보
스포츠 주요뉴스


포토 뉴스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