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K리그2] 대전하나시티즌, 코로나19 기부 동참
뉴스|2020-04-01 18:12
이미지중앙

대전하나시티즌이 코로나19 기부에 동참했다. [사진=대전하나시티즌]

[헤럴드경제 스포츠팀=정종훈 기자] 대전하나 시티즌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힘을 보탠다.

대전이 지난 달 31일 구단 임직원과 선수단 일동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성금 3,000만원과 마스크 5,000개, 손소독제 1,000개를 사랑의 열매(대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했다.
이번 기부는 코로나 극복을 위해 전국적으로 힘을 모으고 있는 시기인 만큼 대전을 대표하는 프로구단으로서 지역사회에 공헌하고, 지역민들의 성원에 보답하고자 구단 구성원들이 뜻을 모았다. 선수단과 사무국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기부를 통해 모금한 성금과 현물은 사랑의 열매(대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돼 노약자 및 저소득층 어린이 등 취약계층의 감염 예방 및 지원에 사용된다.

허정무 이사장은 “지역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고자 구단 구성원들이 자발적으로 힘을 모았다. 조속히 코로나19를 극복하여 대전시민, 그리고 축구팬 여러분들과 건강한 모습으로 경기장에서 뵐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황선홍 감독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분들에게 작게나마 위로와 격려가 되길 바란다. 사태가 하루빨리 호전되길 기원하며, 축구를 통해 시민 여러분의 스트레스와 우울감을 날려버릴 수 있도록 개막일까지 선수들과 잘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150회의 지역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한 대전은 올해에도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들과 소통할 계획이다.
sports@heraldcorp.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