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울진해경, 12일 대게 불법포획 어선 집중단속 실시
지역뉴스|2019-02-12 21:39
이미지중앙

울진해경은 단속 결과 체장미달 대게 43마리를 포획한 자망어선 A호를 수산자원관리법 위반혐의로 검거했다. (울진해경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정종우 기자]경북 울진해양경찰서(서장 박경순)는 12일 동해어업관리단과 합동으로 '대게 불법포획 어선 집중단속'을 실시했다.

이날 단속은 울진해경 소속 경비함정 507함 등 5척과 동해어업관리단 어업지도선의 합동단속으로 진행됐다.

합동단속 결과 체장미달 대게 43마리를 포획한 자망어선 A호를 수산자원관리법 위반혐의로 검거했다.

관련법상 대게는 9cm 이하를 잡아서는 안되며 이를 어길 시 2년이하 징역 또는 2000만원 이하 벌금에 처해진다.

성창현 울진해경 경비구조과장은 "울진대게와 붉은대게 축제기간이 임박한 시기로 불법 대게조업을 미연에 예방하는 한편 고질적인 자망, 통발대게조업 분쟁지역에 순찰활동을 강화할 방침"이라도 밝혔다.

jjw@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