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영주시, 지역에서 처음 열리는 국제행사...세계풍기인삼엑스포 성공 개최 다짐
지역뉴스|2020-06-30 19:25
이미지중앙

30일 국립산림치유원에서 ‘2021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워크솝이 열렸다. (영주시 제공)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영주시가 30일 국립산림치유원에서 '2021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직원 및 추진위원 60여 명을 대상으로 워크숍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지역에서 처음 열리는 국제행사인 풍기인삼엑스포의 개최 전략, 운영 및 추진 방향 등에 대한 강의와 토론을 통해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서다.

워크숍 은 주관대행사 선정용역 협상 전반 엑스포 전시·운영 등 전반 풍기인삼 특강 등에 대한 강의와 열띤 토론 과 질의응답 순으로 이어졌다.

전강원 영주부시장은 "지역에서 최초로 열리는 엑스포를 통해 풍기인삼의 우수성을 알리고, 인삼 산업 뿐 아니라 관광산업의 발전을 위한 새로운 활로를 찾는 중요한 행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2021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는 내년 917부터 1010일까지 24일간 '인삼, 세계를 품고 미래를 열다!'라는 주제와 '풍기에서 심봤다! 생명 가치의 연결, 인삼 산업의 미래 창조'를 비전으로 풍기읍 남원 천과 봉현면 일원에서 열린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