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수원시,‘장애인 인식개선 홍보영상’ 제작
[헤럴드경제(수원)=박정규 기자]수원화성 일대를 모든 관광객이 불편함 없이 이용할 수 있는 ‘열린관광지’(Barrier free)로 조성하는 사업을 진행하는 수원시가 ‘장애인 인식개선 홍보영상’을 제작해 복지·관광 관련 부서에 배포했다. 홍보영상은 ‘다함께 사는 세상’과 ‘수원화성에서 장애인을 만난다면?’ 등 2개로 장애인에 대한 에티켓(예절)을 소개한다. 시각장애인에 대한 에티켓으로는 ‘시각장애인이 지팡이를 잡은 반대편에 서서 팔 내밀어주기’, ‘길을 알려줄 때는 구체적으로 설명하기’ 등을 제시했고, 지체장애인과 대화할 때는 눈높이를 맞춰야 한다고 설명했다. 청각·언어장애인과 대화할 때는 바른 입모양으로 천천히 말하고, 발달장애인과 만나면 발달장애인이 서툴게 말하더라고 경청해 달라고 당부했다. 수원시는 지난해 5월 문화체육관광부가
더보기
Global Insight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