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민 “여성분들 뭐라할지 모르지만…여가부 폐지하면 좋겠다”
기사입력 2017-02-17 14:11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유력 대선주자로 떠오른 유승민 바른정당 의원이 여성가족부에 대한 소신 발언을 했다.

최근 SBS ‘대선주자 국민면접’에 출연한 유승민 의원은 각 세대를 대표하는 패널들로부터 받은 다양한 정책 질문에 답했다.

특히 전여옥 전 의원은 유승민 의원을 향해 다소 예민할 수도 있는 ‘여성가족부’에 대한 생각을 물었다. 


이에 유 의원은 “저는 여성가족부는 폐지했으면 좋겠다”고 솔직한 답변으로 시선을 끌었다.

이어 “독립된 부처의 위상이나 역할을 하는 것도 아니고 여성들이 여가부의 존재를 꼭 좋아하시는지도 잘 모르겠다”며 이유를 밝혔다.

또한 “근로현장에서의 성차별문제는 고용노동부나 보건복지부에서 다룰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여성분들은 뭐라고 그러실지 모르겠습니다만 저는 폐지하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유승민 의원편을 마지막으로 종영한 ‘대선주자 국민면접’은 유력 대선주자들을 검증한다는 취지의 특집 프로그램으로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 이재명 성남시장, 안희정 충남지사, 안철수 의원 등이 출연한 바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네티즌 자로 "잠수함 충돌"… 세월호에 흔...
  • ▶ 홍준표 “세월호 묘한 시점에 떠올라…대...
  • ▶ 미수습자 가족들 “홍준표 망언, 대꾸할 ...
프리미엄 링크
이슈 & 토픽
베스트 정보
비즈링크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