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특, 공중화장실 셀카 논란되자 ‘급 삭제’
기사입력 2017-04-01 08:01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슈퍼주니어 멤버 이특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화장실 셀카를 올렸다가 논란이 돼 급히 삭제했다. 이특 뒤로 소변을 보는 남성의 뒷모습이 함께 담겼기 때문.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이특이 올렸다가 급히 지운 사진’이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게시물에 따르면 이특은 지난 26일 화장실에서 한 남성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이특 인스타그램]


거울에 비친 자신의 모습을 찍은 이 사진에서 이특은 옆에 있는 남자를 손가락으로 가리키고 있다.

이특 옆에 있는 소변기 앞에 서서 볼일을 보고 있는 모습이다. 이특은 해당 사진과 함께 ‘그는 누구일까’, ‘우리나라’, ‘최고의’, ‘트레이너’라는 해시태그를 달았다. 특히 이어지는 해시태그에서는 ‘She’, ‘쉬..’라고 언급하며 논란을 부추겼다.

네티즌들은 “장난이라도 이건 너무하다”,“꼭 화장실 사진을 올렸어야했나”라면서 도 넘은 이특의 행동을 지적했다.

논란이 커지자 이특은 해당 사진을 삭제한 상태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너무 다른’ 노무현과 홍준표의 장화 신...
  • ▶ 신을 때도 벗을 때도…홍준표의 장화 논란
  • ▶ 유시민 “朴정부 靑문건, 일부러 놔둔 것...
프리미엄 링크
이슈 & 토픽
베스트 정보
비즈링크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