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렉서스 뉴NX수입차 점유율3위 굳히기
기사입력 2017-11-14 11:41 작게 크게
NX300h 2018년형 출시
후방카메라 전모델 장착


렉서스코리아가 하이브리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NX300h의 2018년형 뉴 NX<사진>를 출시하며 수입차 시장점유율 굳히기에 들어갔다.

렉서스코리아는 14일 서울 강남구 렉서스 강남 전시장에서 한층 새로워진 디자인으로 무장한 2018년형 NX300h, ‘뉴 NX’시리즈를 선보였다.

NX300h는 렉서스 최초의 콤팩트 크로스오버 SUV이자 렉서스가 2014년 ‘RX’에 이어 두 번째로 선보인 하이브리드 SUV로, 디젤엔진이 대부분인 SUV 시장에서 하이브리드라는 차별점으로 꾸준한 인기를 누려왔다.


이번에 출시된 뉴 NX는 더 날카롭고 스포티해진 전면 디자인, 스핀들 그릴에서 측면으로 이어지는 개성있는 바디라인, 렉서스만의 디테일을 살린 저중심의 후면 디자인이 특징이다. 특히 렉서스 최초로 와이드 백 뷰(Wide Back View) 후방카메라를 전 모델에 기본 장착했다.

가격은 수프림 그레이드 기준 하이브리드 모델이 5720만원, 가솔린은 수프림 그레이드가 5670만원, F SPORT가 6270만원이다.

렉서스코리아는 새로워진 2018년형 NX300h를 통해 올해 메르세데스-벤츠, BMW에 이은 수입차시장 내 3위 입지를 공고히한다는 전략이다. 요시다 아키히사 토요타코리아 사장도 앞서 “한국 프리미엄시장에서 ‘ES300h’와 ‘NX300h’를 쌍두마차로 내세워 렉서스의 위치를 굳히겠다”고 공언한 바 있다.

박혜림 기자/rim@heraldcorp.com

  • ▶ 이국종 교수 ‘인격 테러범’으로 저격한...
  • ▶ 유엔사 “북한군, JSA 군사분계선 넘어 총...
  • ▶ 박인숙 “북한인권 외면하는 정의당 김종...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