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캐피탈, 인기 차종 연말 ‘빅 세일’
기사입력 2017-12-12 09:37 작게 크게
K5, 스팅어 등 월 이용료 최대 37% 할인
‘첫 차’부터 패밀리카까지 테마별 할인

[헤럴드경제=도현정 기자]현대캐피탈이 연말을 맞아 인기 차종을 최대 37% 할인한다고 12일 밝혔다.

현대ㆍ기아차의 신차종을 만날 수 있는 ‘첫 차 추천’에서 스팅어와 코나, 스토닉 등 인기 차종의 월 이용료를 32%까지 할인한다. 차량가 4030만원인 스팅어는 기존 월 이용료보다 32% 저렴한 월 46만원으로 이용할 수 있다. 코나는 월 31만원, 스토닉은 월 28만원이다.


꾸준히 사랑받는 ‘스테디셀러’ 중에서는 K5(차량가 2718만원)가 37% 할인가인 월 27만원에 나온다. 48개월 동안 K5를 이용하면 최대 1008만원을 할인받을 수 있다. 차량가 2420만원인 투싼은 기존 가격보다 23% 저렴한 월 32만원에 탈 수 있다. 산타페(차량가 2795만원)는 23% 할인된 월 35만원이다.

프리미엄 차종인 제네시스 G80(차량가 4810만원)은 기존 가격보다 16만원 저렴한 월 60만원으로 이용할 수 있다. 제네시스 G70(차량가 3750만원)은 기존 월 이용료보다 18% 할인된 월 52만원이다.

차량 할인 외에 부가 서비스도 다양하게 마련했다. 홈페이지를 통해 상담 신청을 하면 스타벅스 음료교환권을 주고, 온라인으로 계약을 확정하면 블랙박스와 전면 썬팅, 50만원 상당의 주유상품권 등이 제공된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연말을 맞아 할인 행사를 마련했다”며 “기존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평소 관심있었던 차량들을 부담없이 이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kate01@heraldcorp.com
  • ▶ 이재명 지사, ‘그알’ 조폭유착 의혹에 ...
  • ▶ 오늘 영천 40도 육박…밤엔 열대야 "잠은...
  • ▶ 송 국방, 마린온 유족에 “진의 잘못 전달...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광고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