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화, 윤시윤 나타나자 쿠바 한류팬들 ‘환호’
기사입력 2018-01-14 20:56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 가수 정용화, 배우 윤시윤이 등장하자 쿠바의 한류팬들이 환호했다.

14일 방송된 KBS ‘1박2일’에서 쿠바로 떠난 윤시윤, 김준호, 데프콘은 현지의 뜨거운 한류 열기를 실감했다.

쿠바에서 유난히 인기가 높은 정용화가 게스트로 깜짝 동반 출연해 쿠바 소녀들을 눈물짓게 했다.




쿠바의 한류팬들은 원래 한류 관련 다큐멘터리를 찍는 줄 알고 모여 있었다. 이 자리에 1박2일 멤버들이 깜짝 등장하자, 쿠바 한류팬들은 어리둥절해졌다. 특히 쿠바에서 인지도가 낮은 개그맨 김준호가 맨 처음 등장하자 반응은 싸늘하기까지 했다.

그러나 상황은 곧 반전됐다. 데프콘이 등장하자 쿠바 한류팬들이 열광했고, 김준호는 고개를 떨어뜨렸다.

그 다음으로 등장한 윤시윤에게 한 번도 열광적 반응이 쏟아졌다. 함성을 지르던 팬들은 눈물까지 흘렸다.

이 와중에 쿠바의 한류팬 중 하나가 정용화를 언급했다. 그러면서 정용화의 노래를 직접 기타로 연주하며 부르기까지 했다.

이를 옆 방에서 듣다 감격한 정용화가 실제로 등장하자 쿠바팬들은 또 한 번 열광했다. 자리에서 벌떡 일어난 팬들은 눈물을 펑펑 쏟으며 정용화를 뜨겁게 맞이했다. 쿠바의 한류 열기를 새삼 깨달을 수 있는 장면이었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김기식 “아들 그렇게 되지 않았다면”…...
  • ▶ 드루킹이 쓴 바둑이와 벼룩…김경수, 보좌...
  • ▶ 안희정, 판·검사 출신 거물급 변호인단 ...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광고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