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포항, 전남에 3-2 승리…제철 더비서 웃었다
엔터테인먼트|2018-03-11 16:32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프로축구 포항 스틸러스가 전남 드래곤스와의 ‘제철가 더비’에서 승리를 거두고 개막 2연승으로 K리그1 선두로 올라섰다.

포항은 11일 오후 광양전용구장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2라운드에서 전남에 3-2로 이겼다.

대구와의 개막전 승리에 이어 2연승을 거둔 포항(승점 6)은 역시 2연승을 기록한 경남FC에 다득점에서 앞서 리그 선두가 됐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이날 경기에선 6분 만에 선제골이 나왔다. 포항의 프리킥 상황에서 김광석의 헤딩으로 공의 방향을 바꿔놓은 후 골대 정면에 있던 하창래가 헤딩으로 선제골을 만들었다.

그러나 포항의 리드는 오래가지 않았다. 1분 후 전남 완델손이 왼쪽에서 길게 올려준 공으로 박대한이 포항 골망을 흔들었다.

포항은 후반 13분 미드필더 강상우가 강력한 오른발 중거리슛으로 1-1의 균형을 깼다. 후반 35분엔 제테르손이 김승대의 패스를 받아 포항에 추가골까지 선사했다.

전남은 이번 시즌 새로 합류한 마쎄도가 4분 후 이유현의 오른쪽 크로스를 헤딩슛으로 연결해 한 골을 만회하는 등 막판까지 거센 추격에 나섰으나 시간이 모자랐다.

onlinenews@heraldcorp.com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