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북한 평남 양덕서 규모 3.3 지진, 피해는 없을 듯
뉴스종합|2019-05-16 07:54

지진 관련 이미지, 기사 내용과 무관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북한 평안남도에서 지진이 감지됐다.

기상청에 따르면 지진은 16일 오전 0시35분쯤 북한 평안남도 양덕 서남서쪽 16㎞(킬로미터) 지역에서 발생했다. 규모는 3.3이다. 인간이 자주 느끼지만 피해는 입지 않는 정도의 수준이다.

진앙은 북위 39.15도, 동경 126.47도이며 지진발생 깊이는 약 5㎞다.

이번 지진은 자연 지진으로 추정된다. 서울·경기를 포함한 한반도 전역에 진도 1의 영향이 있었던 것으로 분석됐다.

online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