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인터파크홀딩스, 인터파크 흡수합병
뉴스종합|2020-04-01 17:17

[헤럴드경제=박로명 기자] 인터파크홀딩스가 자회사인 인터파크를 흡수합병했다.

인터파크홀딩스와 인터파크는 이사회를 열고 경영합리화와 주주가치 제고 및 신속한 의사결정 구조 확보를 위해 이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1일 밝혔다. 합병 후 존속법인은 인터파크홀딩스이며 사명은 인터파크를 사용한다.

인터파크 그룹은 그동안 지주회사인 인터파크홀딩스가 인터파크와 아이마켓코리아를 자회사로 두는 사업 구조를 유지해왔다. 하지만 이번 합병을 통해 인터파크 그룹이 지주회사 체제에서 탈피하면서 신속한 의사결정 구조를 갖추게 될 것으로 보인다.

인터파크 그룹 관계자는 “이번 합병으로 의사 결정 구조를 일원화해 급변하는 시장에 빠르고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게 됐다”면서 “아울러 양사의 시장가치와 주주가치를 제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19 사태로 한치 앞도 내다볼 수 없는 상황에서 효율적인 경영으로 돌파구를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dodo@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