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레인보우 지숙, 프로그래머 이두희와 10월 백년가약…“이제 준비 단계”
엔터테인먼트|2020-06-30 11:51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캡처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걸그룹 레인보우 출신 지숙이 프로그래머 겸 사업가 이두희와 10월 백년가약을 맺는다.

지숙의 소속사 스타잇엔터테인먼트는 30일 “지숙씨와 예비 신랑 이두희씨가 오는 10월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라며 “이제 막 결혼 준비를 시작하는 단계로, 차근차근 준비를 진행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소속사는 “새 출발을 앞둔 지숙씨의 앞날에 따뜻한 축복 부탁드리며, 앞으로도 보내주신 사랑과 관심만큼 더욱더 좋은 모습으로 보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지숙도 이날 SNS에 자필 편지를 올려 “두희 오빠와 새로운 시작의 첫발을 함께 내딛기로 했다”며 결혼 소식을 알렸다.

지숙은 “저의 결정에 눈시울을 붉히며 기뻐해 준 레인보우 멤버들과 갑작스러운 기사에도 따뜻한 응원을 보내준 마음 넓은 레인너스(레인보우 팬클럽)에게 더욱더 뜨끈한 마음을 전한다”고 했다.

shee@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