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국토종단 마라톤 참가자 3명, 음주운전차량에 참변
뉴스종합|2020-07-09 07:50

(사진과 기사 내용 직접적 상관 없음) 제주도 자치경찰들이 20일 오후 제주 시내 한 도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비접촉식 감지기로 음주단속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헤럴드경제=주소현 기자] 마라톤 대회 참가자 3명이 도로 가장자리를 달리다가 음주운전 차량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9일 오전 3시 30분께 경기도 이천시 신둔면 편도 2차로 도로에서 A(30)씨가 몰던 쏘나타 차량에 B(61)씨 등 3명이 치였다. 온몸을 크게 다친 B씨 등 3명은 병원으로 이송되는 도중에 숨졌다.

이들은 ‘2020 대한민국 종단 537km 울트라 마라톤 대회’에 참가해 지난 5일 부산시 태종대에서 시작해 10일까지 경기 파주시 임진각까지 달릴 예정이었다.

A씨의 차는 짧은 막대 모양을 한 '유도봉'을 등에 달고 달리던 B씨 등 3명을 뒤에서 그대로 들이받았다. 이들은 2차로 가장자리에서 나란히 달리고 있었다. 당시 해당 지점에 있던 마라톤 참가자는 이들뿐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이 A씨를 상대로 음주 측정을 한 결과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 수치는 운전면허 취소 수준(0.08%)을 넘은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B씨 등을 보지 못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addressh@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