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찾사’ 출신 개그맨 임준혁X이준형, ‘개가수’로 제2의 인생 시작
기사입력 2017-09-13 16:34 작게 크게
이미지중앙

사진=앤트웍스커뮤니케이션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한수진 기자] 지난 5월 폐지된 SBS ‘웃찾사’ 출신 개그맨 임준혁과 이준형이 ‘개가수’(개그맨+가수) 변신에 나섰다.

임준혁과 이준형은 듀엣 미러볼을 결성하고 지난달 3일 ‘불타는 로맨쏭’을 발매해 적극적인 활동을 펼치고 있다.
‘불타는 로맨쏭’은 가수 린, 플라이 투 더 스카이, 노을, 백지영, 조성모의 타이틀 곡과 엠씨더맥스, 투피엠, 인피니트 등 폭넓은 활동을 하고 있는 작곡가 하정호와 고영환이 심혈을 기울여 프로듀싱한 곡이다. 위트 넘치는 가사와 더불어 최근 다시 유행하는 복고 레트로 사운드에 트로트를 가미시킨 신나는 비트의 디스코 트로트 장르다.

임준혁과 이준형은 그들의 다양한 개그맨 무대경험과 방송경험을 토대로 “노라조와 같은 흥이 넘치고 웃음을 전달하는 아이콘으로 자리 잡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culture@heraldcorp.com

  • ▶ 송선미 남편, 사촌 지인에 의해 피살…이유가?
  • ▶ 고 최진실 딸 최준희, 외할머니 상습 폭행 주장
프리미엄 링크
문화 주요뉴스
베스트 정보


인기 정보
포토 뉴스
핫이슈 아이템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