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경찰 김경수 향해 신동욱 총재가 한 말 "남자 최순실꼴" 왜?
문화|2018-04-16 15:59
이미지중앙

경찰 김경수(사진=연합뉴스 제공)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김소라 기자] 경찰이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의원에 대한 내용을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김경수 의원은 '드루킹'이라는 닉네임을 지닌 김모씨와 교류는 거의 없었다. 드루킹은 김경수 의원에게 보고 형식 내용의 텔레그램을 보냈지만 김경수 의원은 거의 확인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김경수 의원은 지난 14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 당원 댓글공작'에 연루됐다는 일부 언론에 보도된 것과 관련해 "사실이 아니며 유감"이라며 "사건과 무관한 허위의 내용이 보도된 것은 악의적 명예훼손이라며 강력하게 법적 대응하겠다"며 전면 부인한 바 있다.

김경수 의원의 말에 따르면 드루킹은 대선 경선 전 문재인 후보를 돕겠다고 스스로 연락하고 찾아온 사람이다. 드루킹은 텔레그램으로 많은 연락을 보내왔으며, 김경수 의원은 내용을 모두 확인할 수 없는 상황에서 의례적으로 감사의 인사를 보낸 적이 있다고 했다.

김경수 의원은 "(문제가 된 당원이) 지난 대선때 자발적으로 돕겠다고 해놓고 뒤늦게 무리한 대가 요구하다가 받아들여지지 않자, 반감 품고 불법적 매크로 사용해 악의적으로 정부를 비난한 사건"이라고 주장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김경수 의원을 향한 의심도 여전하다. 마지막으로 텔레그램에 답장한 시점은 언제인지 등을 구체적인 사실을 밝혀야 한다는 것.

이와 관련해 공화당 신동욱 총재는 김경수 의원에 대해 "경남도지사 날로 먹으려다 탈난 꼴이고 얌전한 고양이 부뚜막에 먼저 올라간 꼴"이라 비난했다.

신동욱 총재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이유불문하고 경남도지사 출마 포기 꼴이고 구속수사 대상 꼴이다. 특검수사만이 불신 씻을 수 있는 꼴이고 남자 최순실 꼴이다. 문재인 정권 댓글농단 꼴"이라 주장했다.

한편 경찰 수사 결과, 아직까지 김경수 의원이 드루킹과 통화한 내역은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네티즌들은 경찰이 언급한 김경수 의원과 드루킹에 대해 "1394**** 경찰은 검찰로 송치할때 왜 김경수 부분만 쏙 빼고 아예 언급도 안했나 혐의점이 있으면 있다 없으면 없다 말을 했어야지 그러니 대검 고위관계자들도 경찰로 부터 아무 얘기 들은바 없다고 하지" "chay**** 청탁을거절했다는게 중요하다 김경수 잘했다... 경찰발표를 봐도 김경수는 아무런 혐의가 없다" "gapb**** 지금 현재는 경찰조사 결과, 거의 대부분 김경수가 몰랐다.......5년 뒤에 다시 경찰이 조사하니까 김경수가 다 알았다........머 이렇게 되는건 아니져?" "umdy**** 단물 빨아먹고 버리겠다... 그동안 드루킹이 민주당 직간접 지원받아 활동한거 모두 수사해야지...김경수가 드루킹에 보낸 문자 최정일이 언제인지, 지난 총성과 대선때 드루킹이 민주당을 위해 조작한 여론이 무엇인지....경찰은 필요 없는것만 발표하지 말고 모든걸 밝혀 주세요" 등 반응을 보였다.


culture@heraldcorp.com


베스트 정보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