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BC 평가전]'7회 6점' 대표팀, 쿠바에 2연승
기사입력 2017-02-26 18:00 작게 크게
이미지중앙

손아섭이 26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쿠바와의 친선전에서 안타를 날리고 있다. [사진=뉴시스]

[헤럴드경제 스포츠팀=박준범 기자]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에 출전하는 한국 야구 대표팀이 쿠바와의 두 번째 평가전에서 뒤늦게 터진 타선 덕에 역전승을 거뒀다.

김인식 감독이 이끄는 한국 월드베이스볼클래식 야구대표팀은 26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평가전서 쿠바에 7-6으로 이겼다. 한국은 쿠바와의 평가전을 2승으로 마쳤다. 선발투수 양현종은 3이닝 4피안타 1탈삼진 1볼넷 2실점했다. 임창민-박희수-장시환-심창민-원종현이 이어 던지며 경기를 마무리했다. 타선에서는 손아섭이 5타수 4안타 2타점 2득점으로 맹활약했다.
선발투수 양현종이 3회말 흔들렸다. 선두타자 요엘키스 세스페데스에게 우중월 3루타를 내줬다. 후속 타자 로엘 산토스에게 우중간 1타점 적시타를 내줬다. 양현종은 1사 2루에서 알프레도 데스파이그네에게 1타점 좌중간 적시타를 맞아 실점했다.

한국은 5회초에 1점을 만회했다. 선두타자 손아섭이 좌중간 안타로 출루에 성공했다. 2사 1루 상황에서 이용규가 쿠바 선발투수 블라디미르 바노스의 초구를 공략해 우중월 1타점 2루타를 뽑아냈다.

6회말 1점을 추가 실점한 한국은 7회 빅이닝을 만들었다. 선두타자 손아섭이 좌중간 2루타를 터트렸다. 김하성의 볼넷으로 무사 1,2루 찬스를 잡았고, 대타 양의지의 내야안타 때 손아섭이 홈을 밟았다. 대표팀의 공격은 계속 됐다. 이용규의 1타점 중전적시타로 동점을 만든 뒤 박석민의 2루타를 통해 4-3, 역전에 성공했다. 이어진 1사 만루 찬스에서 민병헌이 희생플라이로 1점, 손아섭의 적시타로 2점을 추가하며 7-3으로 앞섰다.

대표팀은 7회말 1점, 9회말 2점을 추가 실점했지만 리드를 지켜내며 승리를 챙겼다.





sports@heraldcorp.com

  • ▶ [삼순 데플림픽] 한국 볼링, 8년 만에 재연한 ‘금·은·동’ 싹쓸이
  • ▶ 대한장애인체육회, ‘2017 KPC 개발도상국 초청 장애인스포츠 개발캠프’..
  • ▶ 브렌든 그레이스, 메이저 최저 62타 신기록 작성
  • ▶ 조던 스피스, 디오픈서 메이저 3승째 겨눈다
  • ▶ 김인경, 마라톤클래식 3R에서 선두에 2타차 2위
프리미엄 링크
스포츠 주요뉴스
베스트 정보
비즈링크


인기 정보
포토 뉴스
핫이슈 아이템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쇼핑정보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