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저니맨외인구단, 내달 15일 1차 트라이아웃 실시
기사입력 2017-11-28 13:56 작게 크게
이미지중앙
[헤럴드경제 스포츠팀=정아름 기자] 한국독립야구리그 초대 우승팀인 서울 저니맨외인구단(사진)이 12월 15일(금) 서울 동작구에 위치한 성남고등학교 야구장에서 2018시즌 1차 트라이아웃을 실시한다.

이번 트라이아웃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2시까지 약 3시간 동안 진행된다. 이날 선발된 선수들은 한국독립야구연맹 공동 트라이아웃을 통과한 선수들과 2018시즌을 치르게 된다. 서울 저니맨외인구단은 구단 야구장과 선수단 숙소를 마련하여 개인의 불편함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또한 새로운 장학제도 및 후원회의 활동 등으로 선수단에게 다양한 정보를 공유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은준 서울 저니맨외인구단 단장은 “선출된 선수들은 한국독립야구리그 소속으로 동고동락할 것”이라며 “후원회가 완벽하게 구성된 만큼 선수들에게 아낌없이 지원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새롭게 임명된 최진혁 대표는 “우수한 코칭스태프와 든든한 후원회가 선수들의 꿈을 위해 동행할 것이다”고 말했다.

이번 1차 트라이아웃은 12월 14일(목)까지 구단 홍보팀으로 접수하면 된다. 저니맨외인구단은 2018시즌 독립리그를 맞이하여 새로운 운영진의 영입과 더불어 보다 풍성한 구단의 활동을 위해 적극적인 선수영입을 펼칠 것을 약속했다.

sports@heraldcorp.com

스포츠 주요뉴스


포토 뉴스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