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 사용못하면 불안…女가 男의 2배
기사입력 2017-04-13 09:03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우리나라 성인 100명 중 5명 꼴로 지난 1년간 스마트폰 중독을 경험한 적이 있다는 조사결과가 나온 가운데, 여성이 남성보다 2배 더 많이 스마트폰 중독을 겪은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홍진표 삼성서울병원 교수팀을 통해 2016년 7∼11월 전국 18세 이상 성인 5102명(남성 1941명, 여성 3161명)을 상대로 스마트폰 생활습관 자가척도 방식으로 정신질환실태를 조사한 결과, 스마트폰 중독 1년 유병률은 5%로 나타났다.

[사진=123RF]


스마트폰 중독은 스마트폰을 과다하게 사용해 신체적ㆍ심리적ㆍ사회적 부적응과 일탈을 경험하고 스마트폰에 지나치게 의존ㆍ집착하며 더 많이 사용해야 만족하거나 사용 중단했을 때 불안을 느끼는 상태를 말한다. 스마트폰 중독 유병률을 성별로 보면 남성은 3.3%, 여성은 6.6%로 여성이 남성보다 2배 더 높았다.

연령별로는 18∼29세의 스마트폰 중독 유병률이 18.2%로 가장 높았고, 30∼39세4.8%, 40∼49세 1.5%, 60∼69세 1.3%, 50∼59세 0.8% 등이었다. 여성은 연령이 높아지면서 유병률이 점차 감소하지만, 남성은 60대(60∼69세)가 18∼29세 연령군 다음으로 유병률이 높았다. 결혼상태별 유병률은 미혼 14.2%, 기혼 2.2%, 별거ㆍ이혼ㆍ사별 0.2% 등으로 미혼층에서 압도적으로 높았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한국당 정진석 “노무현, 부부싸움 끝에 ...
  • ▶ 김정은 "트럼프, 불망나니"…태평양 수소...
  • ▶ 인천초등살인, 법원 “심신미약 X”…무기...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