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어준 “홍준표 흥분제 논란, 지지층 변동은 없을듯”
기사입력 2017-04-21 08:59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이슈섹션] 김어준이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의 ‘돼지흥분제’ 논란에 대해 냉소적인 평가를 드러냈다.

21일 tbs 교통방송 뉴스공장에서는 김어준과 시사인 김은지 기자가 홍준표 후보의 ‘돼지 흥분제 논란’에 대해 언급했다.

김어준은 “이 논란으로 홍 후보가 또 여성 표심을 잃게 됐다”며 “이 난국을 어떻게 돌파할까. 설거지는 귀엽게 돌파했는데”라고 전했다.

[사진=연합뉴스]


이어 “이번 논란이 홍 후보의 지지율을 근본적으로 흔들 것 같지는 않지만 토론회에서 난감한 질문이 나올 수 있을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홍 후보의 ‘돼지흥분제’ 논란은 지난 2005년에 펴낸 자서전에 담긴 내용 탓에 불거지게 됐다. 그는 ‘나 돌아가고 싶다’의 ‘돼지 흥분제 이야기’라는 제목의 글에서 대학시절 일화를 공개했다.

당시 같은 하숙집에 묵던 친구가 짝사랑하던 여학생 등과 야유회를 가기 전 홍 후보를 포함한 하숙집 동료들에게 ‘흥분제’를 구해줄 것을 요구했고, 홍 후보는 동료들과 궁리 끝에 그 친구에게 이를 구해줬다.

이어 “(친구 말을 들어보니) 야유회가 끝나고 여학생을 생맥주 집에 데려가 여학생 모르게 생맥주에 흥분제를 타고 먹이는 데 성공하여 여관까지 데리고 가기는 했는데 막상 옷을 벗기려고 하니 깨어나서 할퀴고 물어뜯어 실패했다는 것이다”라고 적었다.

논란이 되자 홍 후보는 일부 선거운동 일정을 취소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 ▶ ‘이낙연 저격’이언주, 부산ㆍ서울에 보...
  • ▶ 청와대 35억 특수활동비 누가 썼나… 수사...
  • ▶ 몽골선박 피랍 아냐…외교부 "선장과 통화...
프리미엄 링크
이슈 & 토픽
베스트 정보
비즈링크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