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고(故) 힌츠페터 기자 부인과 ‘택시운전사’ 관람
기사입력 2017-08-13 14:18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박병국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서울 용산의 한 영화관에서 영화 ‘택시운전사’를 관람했다고 청와대가 전했다. 임종석 청와대 비서실장, 영화 속 주인공인 고(故) 위르겐 힌츠페터 독일 기자의 부인인 에델트라우트 브람슈테트(80) 여사, ‘택시운전사’를 제작한 장훈 감독을 비롯해 영화에 출연한 배우 송강호ㆍ유해진씨 등도 함께했다. 


청와대 관계자는“‘택시운전사’는 대한민국 민주화 과정을 알린 한 외국인의 노력으로 민주주의가 성공하게 된 계기를 보여준다”며 “힌츠페터 기자 등에 대한 예의와 존중의 의미를 담아 영화를 관람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cook@heraldcorp.com



  • ▶ 김아랑, 無 메달에도 주목받는 이유
  • ▶ 서이라, 황당 악플에도 담담 “축제 즐기...
  • ▶ 고은 시인 “광교산 떠나겠다”…수원시 ...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