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포항 지진]담벼락 무너지고 갈라지고 피해 ‘속출’
기사입력 2017-11-15 16:52 작게 크게
[헤럴드경제(포항)=김병진 기자]15일 오후 2시 29분께 발생한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9㎞ 지역 규모 5.4 지진이 발생한데 이어 오후 2시 32분께 규모 3.6의 추가 여진이 발생했다.

지진이 발생하자 대다수 포항시민은 건물 밖으로 나와 대피하는 등 큰 혼란을 겪었다.

오후 3시 30분 현재 포항시청에는 지진으로 20여건의 피해 상황이 접수됐다.

한동대 건물이 지진으로 금이 가는 등 큰 피해가 발생했다. [사진제공=서성기씨]

경북 포항시 지곡동에 위치한 롯데마트 안 천장 일부가 무너져 통제되고 있다. [사진제공=포항제철중학교 이태근 학생]

경북 포항 북구 세화고등학교 통학로가 지진으로 돌 등이 무너졌다. [사진제공=세화고등학교 주선미 학생]


포항 장성동에서 가옥 지붕이 무너지고 환호동 환여빌라 건물외벽이 파손됐다.

또 포항 시내 곳곳에서 유리창이 깨지고 수도관이 파손돼 물이 밖으로 분출되는 모습이 확인됐다.

특히 한동대 건물이 일부 붕괴 되고 금이 가는 등 피해가 발생했다.

대구시와 경북도는 재난대책회의를 열어 피해 상황을 파악 중이다.

kbj7653@heraldcorp.com

  • ▶ 최경환 "안받았다" 부인하자 국정원 "직접...
  • ▶ “세월호때도 이랬으면…” 포항대피소에...
  • ▶ 이재명, 남경필에 철퇴 "박근혜 수호천사...
광고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오늘의 주요기사
핫이슈 아이템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