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류현진, 17일 샌디에이고전에서 시즌 2승 사냥
엔터테인먼트|2018-04-15 10:17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류현진(31·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의 시즌 세 번째 등판 일정이 확정됐다.

미국 캘리포니아주 지역 신문 ‘오렌지 카운티 레지스터’의 빌 플렁킷 기자는 15일(이하 한국시간)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데이브 로버츠 다저스 감독의말을 인용해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원정 3연전 선발 로테이션을 공개했다.


이에 따르면 류현진은 오는 17일 오전 11시 10분에 열리는 샌디에이고와 시리즈첫 경기에 선발로 나선다. 이어 알렉스 우드, 마에다 겐타가 3연전 나머지 두 경기를 책임진다.

류현진은 샌디에이고를 상대로 개인 통산 7경기에서 4승 1패, 평균자책점 2.57로 강했다. 경기가 열리는 펫코파크에서는 3경기 2승, 평균자책점 0.90으로 더욱 좋았다.

올 시즌 류현진은 2경기에서 1승 무패 평균자책점 2.79를 기록 중이다.

류현진은 지난 11일 오클랜드 애슬레틱스를 상대로 6이닝 1피안타 8탈삼진 무실점 완벽투로 첫 등판이던 3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전에서의 3⅔이닝 5피안타 3실점의 부진을 털어내고 화려하게 부활했다.

류현진이 시즌 2승 사냥을 향한 기회를 잡았다.

onlinenews@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