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설 명절 전 하도급 갑질 신고하세요…공정위, 신고센터 운영
뉴스종합|2019-12-02 10:30

[헤럴드경제=정경수 기자] 공정거래위원회는 내년 1월 23일까지 전국 10곳에 '불공정 하도급 신고센터'를 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설 명절을 앞두고 자금 수요가 급격히 증가해 중소기업이 하도급 대금을 제때 받지 못하면 자금난에 시달릴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한 조치다. 지난 설 연휴 기간에도 47일 간 신고센터를 운영한 결과 총286건, 320억원이 지급 조치됐다.

권역별 센터 수는 ▷수도권 5개 ▷대전·충청권 2개 ▷광주·전라권 1개 ▷부산·경남권 1개 ▷대구·경북권 1개다.

신고센터에 접수된 사건은 통상적인 방식과 달리 하도급대금 조기 지급에 중점을 두고 최대한 신속하게 처리할 계획이다.

법 위반행위 조사는 통상적인 사건처리 절차에 따라 추진하되, 설 이전에 신속히 해결될 수 있도록 원사업자에게 자진 시정이나 당사자 간 합의를 적극적으로 유도할 예정이다.

아울러 대한상공회의소·한국경영자총협회·전국경제인연합회 등 주요 경제단체에 회원사들이 하도급 대금을 설 명절 이전 지급하도록 독려해달라고 요청할 예정이다. 공정위 각 지방사무소도 관내 주요 기업에 하도급 대금 조기 지급을 당부한다.

kwater@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