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검색
닫기
[H#story] 4·15 ‘총성 없는 전쟁’…최후의 승자는?
뉴스종합|2020-03-26 13:40

[헤럴드경제=이상섭 기자] 대한민국의 제21대 국회의원을 뽑는 4·15 총선의 후보 등록이 26일 시작됐다. 이제 총선까지 남은 시간은 20일. 여야는 막판 표심을 좌우할 변수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과연 마지막까지 웃는 승자는 누가 될까?

제21대 총선에서 서울 종로구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후보(사진 왼쪽)와 미래통합당 황교안 후보가 26일 오전 서울 종로구선거관리위원회에서 후보 등록을 하고 있다. [이상섭 기자]

제21대 국회의원 후보자 등록이 시작된 26일 경남 창원시 의창구 선거관리위원회에서 각당 후보들이 공정한 선거를 다짐하고 있다. 왼쪽부터 미래통합당 강기윤, 정의당 여영국, 더불어민주당 이흥석, 민중당 석영철 후보. [연합]

서울 광진을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고민정 후보(사진 왼쪽)와 미래통합당 오세훈 후보가 26일 오전 서울 광진구 선거관리위원회에서 후보자 등록을 하고 있다. [연합]

제21대 국회의원을 뽑는 4·15 총선 후보 등록일인 26일 부산 부산진구 선거관리위원회에서 더불어민주당 부산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인 김영춘 의원과 미래통합당 부산 공동선거대책위원장인 서병수 전 부산시장이 부산진갑 선거구 후보 등록을 하면서 만나 선전을 다짐하고 있다. [연합]

제21대 국회의원 총선거 후보 등록이 시작된 26일 오전 전남 목포시선거관리위원회에서 후보들이 후보 등록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김원이, 민생당 박지원, 정의당 윤소하 후보. [연합]

제21대 총선에서 서울 중구·성동을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박성준 후보(사진 왼쪽)와 미래통합당 지상욱 후보가 26일 오전 서울 종로구선거관리위원회에서 후보 등록을 위해 입장하고 있다. [연합]

babtong@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